기사 스크랩

청둥오리가 잉어를 세계에 퍼뜨린다

출처:한겨레

물길이 닿지 않는 외딴 웅덩이나 호수에 어떻게 물고기가 살게 되었는지에 대한 주장은 물새가 물고기 알을 먹은 뒤 소화관에서 생존한 알이 배설과 함께 먼 곳으로 이동한다는 가설이다. 브라질에서 고니에게 열대송사리 알 650개를 먹인 뒤 배설물 속에서 5새를 회수했고 이 가운데 하나가 무사히 알을 깨어났다는 실험결과가 지난해 보고되기도 했다. 연구자들은 물고기 두 종의 수정란 각 500개를 청둥오리 암 수 각 4마리에 먹인 뒤 배설물을 뒤져 배출된 알을 회수하고 이 알이 정상적으로 부화하는지 조사한 결과 2/3가 살아서 발견되었다.이 실험 결과를 통해 청둥오리로 인해 잉어의 알이 바다로 퍼지고 있다는 사실이 매우 놀라웠으며 잉어 뿐만이 아니라 다른 종에도 이런 사례가 적용하는지 궁금해졌다.